NEWS

양상문 감독, "불펜의 최소 실점이 승리로 이끌어갔다" [생생인터뷰] 2019.05.15

본문

[OSEN=최규한 기자]경기 시작을 앞두고 롯데 양상문 감독이 취재진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. /dreamer@osen.co.kr

[OSEN=부산, 한용섭 기자] 롯데가 LG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3연승을 달렸다.  

롯데는 15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LG와의 경기에서 8-4 재역전승을 거뒀다. 8회 2사 1,2루에서 손아섭이 동점 2루타, 전준우가 2타점 결승 적시타를 때려냈다. LG는 1회 무사 만루, 3회와 4회 1사 만루 그리고 6회 2사 만루 등 4차례 만루 찬스에서 단 한 점도 뽑지 못한 것이 화근이었다.  

양상문 롯데 감독은 경기 후 "상대 선발 윌슨 선수의 구위가 상당히 좋아서 초반에 많이 고전했다. 경기 후반에 구위가 잠시 떨어진 시점에서 잘 공략하고 중심타자들이 좋은 타이밍에서 타격을 하였다. 

선발 투수가 조기에 내려갔지만 중간투수들이 최소 실점을 하며 승부를 이길 수 있게 이끌어 갈 수 있었다. 사실 신용수 선수의 홈런은 기대하지 않은 상황이었다. 축하한다"고 말했다. 

/[email protected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