NEWS

삼성 강민호, 역대 34번째 1500안타 달성 눈앞 2019.05.24

본문

[OSEN=곽영래 기자] 강민호 / youngrae@osen.co.kr

[OSEN=대구, 손찬익 기자] 삼성 강민호가 1500안타에 4안타를 남겨두고 있다.

역대로 KBO리그에서 1500안타를 달성한 선수는 총 34명으로 강민호가 달성하게 된다면 통산 35번째이자 삼성 소속선수로는 5번째로 가장 최근인 2013년 이승엽 이후 6년만이다.

2004년 롯데에서 데뷔한 강민호는 이듬해인 2005년 4월 5일 사직 현대전에서 개인통산 첫 안타를 기록했다. 이후 2015년 5월 5일 어린이날 펼쳐진 사직 SK전에서 1000안타를 기록한 바 있다.

강민호의 한 시즌 최다 안타는 2011년과 2017년 기록한 130안타며 한 경기 최다 안타는 2007년 9월 13일 수원 현대전 외 10차례 기록한 4안타다.

강민호는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 연속 20홈런을 달성하며 KBO 리그를 대표하는 '공격형 포수'로 활약하고 있다.

KBO는 강민호가 1500안타를 달성할 경우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. /[email protected]